당사는 사용자의 만족도 증진을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이 웹사이트를 계속 탐색하면 당사의 쿠키 사용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읽어보기 쿠키

눈과 얼음에 대한 대비

해마다 겨울은 매혹적인 풍경을 선사하며 눈싸움과 썰매, 겨울 산책으로 우리를 유혹합니다. 하지만 백설의 원더랜드가 어디서나 환영받는 것은 아닙니다. 인도나 마당 입구, 계단은 눈이 오면 금방 위험해집니다. 제설과 제빙이 고문이 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실용적인 장치가 필요합니다. 이 때문에 GARDENA는 월동 작업용 시스템 부품을 포함할 수 있도록 보급형 combisystem을 확대하였습니다.

GARDENA combisystem 월동 장치

신형 GARDENA combisystem 눈삽과 스크래퍼를 이용하면 제설과 제빙 작업이 특히 편리합니다. 정원주나 집주인이 눈과 얼음을 항상 통제할 수 있도록 월동 장비 2종을 위해 GARDENA combisystem ergoline 알루미늄 핸들을 출시했습니다.

신형 GARDENA combisystem 눈삽은 초경량의 안정된 플라스틱 날과 탁월한 슬라이딩 특성, 완벽한 제설 결과를 위한 이상적인 작업 각도를 자랑하며 작업 폭은 40 또는 50cm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2가지 크기의 눈삽 모두 미끄럼 방지 기능 및 연성 플라스틱 엣지나 알루미늄 프로필 엣지를 장착하여 출시됩니다. 알류미늄 프로필 엣지는 부드러운 콘크리트 및 아스팔트 표면에 깔끔한 결과를 달성하며, 플라스틱 엣지는 고르지 못한 천연석이나 자갈을 비롯하여 모든 노면에 조용한 제설을 하는 데 적합합니다.

삽은 날 엣지가 높기 때문에 제설이 옆으로 떨어지지 않습니다. 플라스틱 날은 영하 40도까지 얼지 않으며 내염성이 뛰어납니다. 그리고 미세한 날 표면 구조에 덕분에 눈이 삽에 달라붙지 않습니다(권장소매가 €16.99~€19.99).

눈을 밟거나 얼음이 건물 주변의 위험하게 만들 경우 신형 GARDENA combisystem 스크래퍼는 견고한 스프링 스틸 날을 이용하여 손쉽게 제거합니다. 단단한 오물을 제거하십시오. 미끄러질 위험은 사라집니다! 스크래퍼는 폭 15 및 30cm로 출시됩니다. 눈가 얼음뿐만 아니라 타르나 단단한 흙과 같이 단단한 오물을 제거할 때도 일년 내내 사용할 수 있습니다(권장소매가 €9.99 - €12.99).

물론 제설 작업은 편리하고 힘이 들지 않아야 합니다. 신형 GARDENA combisystem ergoline 알루미늄 핸들은 이를 보장합니다. 길이 130cm로 핸들 끝의 그립을 둥글게 했기 때문에 백 핸드가 미끄러지지 않게 예방하며 인체공학적으로 신형 combisystem 겨울용 도구에 잘 어울립니다. 하지만 핸들은 다른 GARDENA combisystem 장치에도 손쉽게 결합할 수 있습니다(권장소매가 €15.99).

GARDENA는 보급형 combisystem 장치의 장기적인 수명이 유지된다는 25년 보증을 제공합니다.

장점 요약:

  • 최적의 제설 결과
  • 초경량의 안정감
  • combisystem 핸들 전 모델에 장착
  • 직립 작업을 통한 허리 보호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