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사는 사용자의 만족도 증진을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이 웹사이트를 계속 탐색하면 당사의 쿠키 사용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읽어보기 쿠키

양치류: 양치류는 원시 화초로 정원을 한층 매력적으로 만듭니다.

중세시대에 양치류는 악령을 물리치기 위해 약초밭에 식재했습니다. 현재 양치류는 고유의 매혹을 빛내며 다양한 자태로 경탄을 자아냅니다.

수수께끼와 신화의 세계

양치류는 빠른 속도로 번식하기 때문에 언제나 관찰자의 상상력에 불을 지폈습니다. 처음에는 마법적인 용도의 약용 식물로 알려졌습니다. 19세기 중엽까지도 꽃을 피우거나 씨를 맺지 않고도 재생될 수 있는 신비의 원시 식물에 대해 각종 설이 난무했습니다. 근대 기술이 도래해서야 3억 5천만 년 동안 숨겨졌던 비밀의 막이 벗겨졌습니다. 라이프찌히에 살던 식물학자 Wilhelm Hofmeister는 고해상 현미경을 이용하여 종전까지 신비에 가려졌던 번식을 담당하는 것으로 드러난 초소형 갈색 핵을 발견했습니다. 양치류는 씨 대신에 암수 기관이 있고 눈에 보이지 않는 전엽체를 형성하는 포자를 이용합니다. 포자에 물을 흠뻑 주면 수정이 시작되고 새 양치류가 자랍니다. 아울러 광활한 산림 한 가운데 나무 크기로 자란 식물이었던 양치류의 선조는 다른 화초와 함께 석탄 매장지의 토대가 되었습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12,000종이 있고 그 중 200종이 중유럽에서 발견되는 양치류는 한때 존재했던 수많은 변종의 유물에 불과합니다.

신비함과 섬세함

양치류는 부채꼴로 자라고 엽상체에는 털이 많기 때문에 정원을 차분하게 만드는 효과를 발휘하며 눈개승마나 성주풀, 부자와 같이 응달을 좋아하는 화초 속에서 신비의 분위기를 연출합니다. 양치류는 흔히 정원 구석 응달을 보충하기 위해 심는 경우가 많은데 이것은 잘못된 것입니다. 그렇기는 해도 양치류는 화사하고 다양하며 놀랍도록 다양한 색상을 선보이기도 합니다. 골든 메일 펀의 엽상체는 황갈색이고 털 속에 들어 있으며, 근사한 로열 펀은 꽃 이삭과 비슷한 갈녹색 포자 엽상체로 유명합니다. 대나무나 베르바스쿰, 휴케라와 매혹적인 양치류를 한데 모으면 아무리 따분한 정원이라도 동화 속 분위기를 자아내는 가볍고 쾌할한 조화를 연출합니다.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