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사는 사용자의 만족도 증진을 위해 쿠키를 사용합니다. 이 웹사이트를 계속 탐색하면 당사의 쿠키 사용에 동의하는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읽어보기 쿠키

찰스 왕세자 - 정열적인 유기농 원예사

프린스 왕세자의 정원은 도시의 소음을 벗어난 피난처 이상의 의미를 갖습니다. 그의 정원에는 삶의 철학이 배어 있습니다. 왕세자는 Highgrove, Birkhall, Clarence House 자택에 자연과 완벽하게 조화를 이룬 유기적인 전시 정원을 조성했습니다.

에코 프린스 – 트렌드 세터

찰스 왕세자가 유기농의 원칙에 따라 Highgrove를 관리하기 시작했을 때 사람들은 냉소를 보냈습니다. 25년이 흐른 지금 영국의 왕위 계승자는 느닷없이 유기농 운동의 선구자로 변신하여 이론의 여지가 없는 유기농의 대가로 간주되고 있습니다. 한편, 영국 여왕도 유기농 원예에 열정을 보였습니다. 올 4월부터 방문객은 버킹엄궁에 있는 엘리자베스 여왕의 장식용 주방 정원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퀸 오브 하트 토마토부터 노던 퀸 상추, 로얄 레드 강낭콩에 이르기까지 유기농 야채가 서열에 맞춰 연출되고 있습니다.

성공의 비법: 유기농 원예

찰스 왕세자는 형태도 없이 텅빈 풍경을 가슴을 따뜻하게 만들고 눈이 즐겁고 자연을 보존하는 정원으로 꾸미고 싶었습니다. 그리고 성공했습니다. Highgrove는 찰랑이는 샘과 연못, 널찍한 초원이 있는 에덴의 정원입니다. 말과 소떼는 양귀비와 야생 데이지, 수레국화의 화려한 바다에 둘러싸여 한가로이 풀을 먹습니다. 가을이면 2월에 다시 한 번 봄의 전조가 꽃주단을 엮기 전에 양들이 풀을 먹습니다. 그리고 달팽이 개체수를 억제하기 위해 기운찬 청둥오리 떼가 단지 주변을 뒤뚱거리며 돌아다닙니다. 찰스의 정원은 로맨틱할 뿐만 아니라 정원 세 곳은 모두 유기농 원예의 원칙에 따라 조성되었습니다. 즉, 식물 대신 토양에 비료를 줍니다. 박테리아나 진균류와 함께 비옥한 토양은 모든 토양 미생물에 중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튼튼한 뿌리 시스템을 식물에게 제공합니다.

왕실 유기농 원예의 원칙에 대해서는 'S.K.H Der Prinz von Wales, Highgrove, Clarence House, Birkhall - Königliche Biogärten'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176페이지에 컬러사진 200장을 수록하고 하드커버로 제본하였으며 Verlag BusseSeewald GmbH에서 발행했습니다(ISBN 978-3-512-03306-3, € 29.90).

Comments